"커밍아웃 지지합니다"…17세 유망주 응원한 해리 케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리 케인(왼쪽)이 17일(한국시각) 커밍아웃을 한 축구 선수 제이크 다니엘스를 공개적으로 응원했다. /사진=로이터, 제이크 다니엘스 인스타그램
해리 케인(토트넘 홋스퍼)이 커밍아웃을 한 축구 선수를 지지하며 응원했다.

잉글랜드 2부리그 블랙풀 FC의 유망주 제이크 다니엘스(17)는 17일(한국시각) 영국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정확한 시기를 알 수는 없지만 6살쯤부터 내 성 정체성을 알고 있었다"며 "축구선수라는 꿈을 이루기 위해 비밀을 유지해왔다"고 말했다.

다니엘스는 평소 사람들에게 거짓말하며 성 정체성을 숨겼지만 더 거짓말을 하고 싶지 않다고 했다. 그는 "어머니와 누나에게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말하고 난 다음 날 4골을 넣었다. 동성애자임을 숨겨야 한다는 사실이 얼마나 내게 부담으로 다가왔는지를 방증한다"고 고백했다.

다니엘스의 고백 후 많은 이들이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이날 트위터에 "용기를 내줘 감사하다. 운동장 안팎에서 사람들에게 큰 영감을 줄 것"이라고 적었다.

케인도 트위에 "당신의 친구, 가족, 클럽, 그리고 주장이 당신을 지지한다"며 "축구는 모두에게 환영받아야 한다"고 전했다.

이외에도 프리미어리그, 잉글랜드 축구협회, 맨체스터 시티 등에서 다니엘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4.95하락 20.4714:18 07/04
  • 코스닥 : 716.25하락 13.2314:18 07/04
  • 원달러 : 1298.10상승 0.814:18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4:18 07/04
  • 금 : 1801.50하락 5.814:18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