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 나왔다" 항의에 음식값 환불해줬는데… 4달 전 사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배달한 음식에서 이물질이 나와 직접 찾아가 사과하고 환급까지 했는데 알고 보니 조작됐다는 한 자영업자 사연이 공개됐다. 사진은 이날 A씨가 글과 함께 올린 문제의 사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배달한 음식에서 이물질이 나와 직접 찾아가 사과하고 환불까지 해줬으나 확인 결과 조작에 속았다는 한 자영업자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1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부산 동래 연제 식당사장님들 봐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지난 10일 음식에서 플라스틱 나왔다고 해서 환불해줬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물질이라고 보내준 사진은 지난 1월 사진이었다"고 설명했다.

A씨의 글에는 문제의 사진도 첨부됐다. 사진에는 음식에서 나왔다는 작은 플라스틱 조각이 눈에 띈다. 그러나 사진의 상세 정보를 확인하면 촬영된 날이 음식을 주문했던 지난 10일이 아닌 지난 1월30일이다. 심지어 사진은 직접 촬영한 것이 아닌 휴대전화 화면을 갈무리(캡처)한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이물질 나왔다는 연락에) 즉시 매장을 멈추고 찾아가 사과하고 환불까지 해줬다"며 "20대 초중반 남자며 태도가 좋고 말투는 조근조근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A씨는 "같은 경험 있으신 자영업자분들 쪽지 달라"며 같은 피해를 본 이들에게 제보를 요청했다. 이어 "고소는 내가 하겠다"며 "합의는 없다"고 강조했다.

글을 본 누리꾼들은 "배달 거지 꼭 박멸하세요" "정말 해도 해도 너무한다" "점점 진상이 늘어나네" "돈 없으면 굶어라" "머리가 나쁘면 사기를 치지 마라" 등과 같은 반응을 나타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20하락 23.2614:44 08/10
  • 코스닥 : 822.01하락 11.6414:44 08/10
  • 원달러 : 1310.40상승 5.814:44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4:44 08/10
  • 금 : 1812.30상승 7.114:44 08/10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與 비대위원장 선출 후 국회 등원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폭우 피해 점검' 윤 대통령 "예상보다 최악 재난 염두에 두고 대응"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