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5·18 '민주의 문' 입장…'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오는 18일 5·18 민주화운동 제42년 기념식에서 보수 진영 최초로 '민주의 문'을 통해 입장한다. 사진은 지난 17일 윤 대통령이 청사로 출근하는 모습./사진=뉴스1(대통령실사진기자단 제공)
윤석열 대통령이 오는 18일 광주 5·18 민주화운동 제42년 기념식에서 보수 진영 최초로 '민주의 문'을 통해 입장한다.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며 기념사엔 5·18 민주화 정신을 헌법 정문에 명시하겠다는 기존의 약속을 강조하며 역대 보수정부와 다른 행보를 보일 예정이다.

17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대통령실 고위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윤 대통령이) 정상적으로 '민주의 문'을 통해 유가족들과 각종 단체들 대표와 함께 가실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영삼 전 대통령이 5·18 행사에 참석한 이후 역대 대통령들은 경호 등을 이유로 정문을 통해 참배를 하기 힘들었다. 문재인 전 대통령만 지난 2017년 5·18 기념식에서 '민주의 문'을 통해 입장했다.

다른 대통령실 핵심 관계자는 "윤 대통령이 '민주의 문'을 통해 입장한 뒤 참모·장관·의원 등 120~130여명이 뒤따를 것"이라며 "역대 5·18 기념식에서 보지 못한 장관이 펼쳐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국민 대통합에 대한 확고한 의지와 진정성을 보이려는 의도"라고 말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윤 대통령의 요청을 받아 행사에 전원 참석한다. 윤 대통령은 '민주의 문'에서 참배단까지 약 200m를 걸을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5·18 민주화 정신을 헌법 전문에 명시하겠다는 기존의 약속을 다시 강조한다. 해당 관계자는 "다만 개헌 논쟁을 피하고 개헌과 관련한 잡음을 일으키지 않으면서 더 확고한 표현으로 발언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기념사엔 광주를 AI(인공지능) 기반 첨단 과학기술 도시, 산업단지로 만들겠다는 후보 시절 공약도 포함됐다. 기념사는 윤 대통령이 직접 작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대통령과 참석자들은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할 것으로 보인다. 이 곡은 5·18이 법정 기념식이 된 이듬해인 2004년부터 공식 식순에 제창으로 불렸다. 하지만 이명박 정부 3년차인 2009년부터 공식 식순에서 제외됐다. 박근혜 정부 땐 합창단의 합창 형태로 불리다 문재인 정부부터 다시 제창으로 바뀌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윤 대통령이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하는 것에 "대통령께서 직접 행사에 참석하시고 국민의힘 의원 대다수와 장관, 비서실 인사들도 상당수 행사에 참여하는데 이런 행보만큼 또 다른 메시지가 있겠나"라며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느냐 안 부르느냐 그런 논란들이, 대통령이 기념식에 참석하는 모습 속에서 이슈가 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헬기 대신 KTX 특별열차를 타고 국민의힘 의원들과 함께 광주로 간다. 해당 관계자는 "국회, 정부, 대통령실에서 많은 분들이 기념식에 참석한단 것 자체가 최고의 통합 행보이고 메시지가 아닌가"라며 "그동안 보수 정당, 보수 정부가 기념일에 참석할 때 여러 이슈가 됐던 부분들을 다 아우를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