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꼴도 보기 싫다" 남편 막말에… 아름, 결혼 1년 만에 이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결혼 1년 만에 이혼을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사진은 티아라 전 멤버 아름의 모습. /사진=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이 결혼 1년 만에 이혼을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18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는 한아름·김영걸 부부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결혼과 이혼 사이'는 각기 다른 이유로 이혼을 고민하는 네 부부의 현실적인 결혼 생활을 솔직하게 담아낸 새로운 부부 리얼리티다.

한아름의 남편 김영걸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왜 결혼했을까"라며 "얘가 꼴도 보기 싫고 그랬을 때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한아름은 "그냥 본모습이 나왔다고 생각한다"며 "오빠가 말을 서운하게 많이 한다"고 반응했다.

이어 부부의 일상이 담긴 영상에서 김영걸은 아이 앞에서 한아름을 '야' '니'라고 불렀다. 이에 한아름은 "'야' '니' 하지 말라고"라며 "남들이 다 똑같이 말해도 너는 말을 조심해야지. 그럴 거면 내가 너랑 결혼을 왜 했겠냐"라고 분노했다.

김영걸은 "너도 말을 예쁘게 해 그러면"이라며 "남이랑 살아"라고 맞받아쳤다. 또 한아름에게 "뉴스 좀 봐. 세상 어떻게 돌아가는지 아냐. 아는 게 아무 것도 없으니까 내가 얘기를 할 수가 없다"고 무시했다.

이에 한아름은 "말투나 어투가 사람 무시할 것 같을 때가 있다. 나는 속상하다"고 털어놨다. 그러나 김영걸은 "뭔 소리하는 거냐. 단정 좀 안 지었으면 좋겠다. 더 할 얘기 있냐"며 대화를 피했다.

또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김영걸은 "이혼하면 뭐할 건데? 누워서 드라마만 보겠지"라고 말했다. 이에 한아름은 "이러니까 내가 이혼을 선택하는 거다. 이렇게밖에 말을 못 하니까"라고 맞받아쳤다. 김영걸은 "순간순간 기분이 좀 나쁘면 이혼 얘기를 한다"며 "큰코 다치게 해야 된다고 생각한다. 이혼이 장난도 아니고"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

영상 말미에 한아름은 "내가 낳았는데 왜?"라며 눈물을 터뜨리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한아름은 지난 2012년 티아라 멤버로 합류해 가요계에 데뷔했으나 2013년 팀을 탈퇴했다. 특히 한아름은 혼전임신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2019년 10월 비연예인 사업가 김영걸과 결혼해 슬하에 1남을 두고있다.

'결혼과 이혼 사이'는 오는 20일 티빙에서 공개된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