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35억 횡령' 직원 3명 경찰 고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 오전 서울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건물로 시민들이 들어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 영업직 직원 3명이 회삿돈 30억원을 횡령했다. 이들은 빼돌린 돈을 주식과 가상자산에 투자하거나 불법도박 등에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횡령사고 등의 영향으로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장중 4%대 하락했다. 2022.5.17/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17일 오전 서울 용산구 아모레퍼시픽 건물로 시민들이 들어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 영업직 직원 3명이 회삿돈 30억원을 횡령했다. 이들은 빼돌린 돈을 주식과 가상자산에 투자하거나 불법도박 등에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횡령사고 등의 영향으로 아모레퍼시픽 주가가 장중 4%대 하락했다. 2022.5.17/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구진욱 기자 = 화장품업체 아모레퍼시픽이 회삿돈 35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 직원 3명을 경찰에 고소했다.

18일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회사는 이날 오후 서울 용산경찰서에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를 받는 직원 3명을 고소했다.

이들은 거래처에 상품을 공급하고 받은 대금을 빼돌리는 방식으로 회삿돈을 횡령해 불법도박에 사용하고 주식과 가상화폐 등에 투자한 것으로 전해졌다.

회사 내부 감사 진행결과 이들의 공모 여부는 명확히 밝혀지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아모레퍼시픽은 이들에 대한 면직·해고 조치를 완료하고 추후 사내 직원들에게 고지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내부 감사결과 3명의 연관성이 크게 없는걸로 파악된다"며 "수사기관 의뢰를 마쳤으니 앞으로 추후 수사를 통해 명확히 규명될거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