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집' 정헌, 윤복인 위치 알았다…"서하준 집에?"(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비밀의 집' © 뉴스1
MBC '비밀의 집'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비밀의 집' 정헌이 윤복인의 위치를 알게 됐다.

18일 오후 7시 5분에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극본 원영옥/연출 이민수)에서는 안경선(윤복인 분)을 지키려는 우지환(서하준 분)과 이를 뒤쫓는 남태형(정헌 분)의 모습이 담겼다.

백주홍(이영은 분)이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안경선이 사라져 긴장감을 높였다. 그러나 마을 노인이 안경선을 찾으며 상황이 일단락됐고, 그때 우지환이 도착했다. 우지환이 안경선을 집으로 무사히 데려간 가운데, 남태형은 우지환과 허진호(안용준 분)에게 속아 안경선을 놓쳐 분노했다.

그러나 경찰이 우지환을 소환해 고소장의 내용이 부실하다며 터무니없는 이유로 고소장을 반려했다. 이에 우지환은 "이대로 고소장을 반려하면 당신을 직무 유기로 고발할 것이다"라며 함숙진(이승연 분)의 사주를 받은 경찰에 경고했다.

이어 남태형은 당 대표 김찬섭(정한용 분)에게 우지환의 고소 사건으로 주의를 받았다. 더불어 남태형은 거리 유세를 하던 중 안경선의 환영을 보게 됐고, 안경선이 나오는 악몽까지 꾸며 괴로워했다. 그 시각, 안경선 역시 사고의 기억이 떠오른 듯 괴로움에 몸부림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심행자(김난희 분)가 살아 돌아온 안경선과 재회해 충격에 휩싸였다. 이어 심행자는 반가움과 동시에 치매가 악화한 안경선의 모습에 오열했다. 이어 심행자가 백상구(박충선 분)에게 안경선의 소식을 전했고, 남태형이 두 사람의 대화를 통해 안경선이 우지환 집에 있다는 걸 알게 돼 긴장감을 높였다.

한편,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은 사라진 엄마의 흔적을 쫓는 흙수저 변호사가 세상과 맞서 싸우기 위해 자신을 둘러싼 비밀 속으로 걸어 들어가는 치밀한 복수극으로 매주 월~금 오후 7시 5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