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가' 주인석 한신대 문예창작과 교수, 별세…향년 59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故 주인석 소설가© 뉴스1
故 주인석 소설가©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소설가 주인석 한신대 문예창작과 교수가 지병으로 18일 별세했다. 향년 59세.

고인은 1963년 경기도 파주에서 태어나 서울대 국문과를 졸업하고 한국종합예술학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그가 대학 시절에 집필한 희곡 '불감증'을 1989년 5월 극단 아리랑이 공연했으며, 1988년 2월 황지우 시 '새들도 세상을 뜨는구나'를 개작한 희곡을 극단 연우무대가 공연했다.

이후 고인은 1990년 '문학과 사회' 여름호에 중편소설 '그날 그는'을 발표하면서 등단했다.

대표작은 '옛날이야기를 좋아하면 가난하게 산단다'(1991), '사잇길로 접어든 역사'(1992), '그때 시라노는 달나라로 떠나가고'(1992), '한국문학의 현 단계, 1992년 겨울'(1993), '지옥의 복수가 내 마음을 불타게 한다'(1995) 등 '소설가 구보 씨의 일일'의 연작 소설이다.

또한 희곡집 '통일밥'(제3문학사, 1990), '영원한 친구, 혹은 슬픈 인연'(한신대출판부, 2005)와 영화 평론집 '소설가 구보 씨의 영화 구경'(리뷰앤리뷰, 1997), '소설가 구보 씨의 영화 구경 2'(컬처클럽, 2003)를 출간했다.

빈소는 안양장례식장 지하1층 6호실이며, 발인은 오는 20일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