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이 플렉스했다… "삼성동 상가 2년 만 매입가 140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전지현이 부동산 플렉스 스타 2위레 이름을 올렸다. /사진=뉴스1
배우 전지현의 부동산 자산이 공개됐다. 지난 18일 오후 방송된 Mnet '티엠아이 뉴스 쇼(TMI NEWS SHOW)(이하, '티엠아이 뉴스')에서는 '최신판! 비싼 부동산을 플렉스 한 스타'라는 주제로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가장 비싼 부동산 플렉스 한 스타 2위는 전지현이 올랐다. 2007년 86억원에 매입한 빌딩을 14년 뒤 230억원에 매각했다. 차익은 무려 144억이라고. 75억 원 매입한 자택을 130억원에 매각하기도 했다고 소개했다. 2014년 75억원에 매입한 삼성동 자택을 6년 후에 130억 원에 매각. 부동산 투자의 교과서 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고.

전지현은 최근 강서구 등촌동 상가 건물을 505억에 매입했다. 지상 3층 규모의 이 상가는 현재 L사에서 전세금 6억원, 월세 1억6000만원에 임차 중으로 알려져있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전지현이 보유하고 있는 상업용 부동산은 총 3채. 등촌동 빌딩과 2013년 58억원에 매입한 연수익 2억1000만원의 이촌동 별다방 건물, 화려한 입지 조건으로 2년 반 만에 매입가 140억원 상승한 강남구 삼성동 상가. 세 빌딩의 매입가만 합쳐도 888억원인데 현 시세를 기준으로 한다면 측정 불가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16.47하락 17.0518:01 08/17
  • 코스닥 : 827.42하락 7.3218:01 08/17
  • 원달러 : 1310.30상승 2.218:01 08/17
  • 두바이유 : 92.12하락 2.4818:01 08/17
  • 금 : 1789.70하락 8.418:01 08/17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디지털자산 민관합동 TF 출범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