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이혜원, 노란티 입고 상큼 톡톡… 여전한 미코 비주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축구선수 안정환의 아내 이혜원이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이혜원은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퇴근합니다. 총총총"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혜원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혜원은 파스텔톤 노란색 티셔츠를 입고 핑크색 하운드 투스 체크 스트랩 핸드백을 들어 상큼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그녀는 세월이 빗겨간 아름다운 동안 미모로 눈길을 끌었다.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한편 이혜원은 1999년 미스코리아 휠라 출신이다. 2001년 안정환과 결혼해 슬하에 딸 리원, 아들 리환을 두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36.50하락 27.4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