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청 "12월까지 코로나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월28일 오전 서울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사진=뉴스1
질병관리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을 오는 12월까지 만들기로 했다.

질병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은 올해 12월 과학과 데이터에 기반한 코로나19 방역조치 등을 위해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19일 밝혔다.

현재 코로나19 관련 데이터는 일별·주별 발생현황, 예방접종 등 관련 현황 및 통계를 보도자료 또는 누리집 등을 통해서 정기 공개하고 있다. 체계적인 연구·분석을 위해서는 데이터를 한 곳에 모을 필요성이 있는 상황이다.

방대본은 "각 시스템에 분산된 코로나19 정보부터 연계 및 정제해 빅데이터 플랫폼을 올해 12월까지 구축할 예정이고 대시보드 형태의 통계 누리집(대국민용)과 내·외부 연구분석용 비식별·가명 형태의 데이터 구축(연구용)을 동시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후 타 감염병으로 확대 구축해 나감으로써 전체 감염병에 대한 빅데이터 플랫폼을 2024년까지 구축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방대본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함께 코로나19 등 감염병 관련 심층연구가 진행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될 것"이라며 "내·외부에서 근거 기반의 다양한 감염병 연구가 진행되길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