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125개 현장 안전관리자 만나 '중대재해 대응' 당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공수 국가철도공단 영남본부장(가운데)이 지난 19일 영남본부 회의실에서 ‘현장 안전관리자 상생 협력 간담회’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제공=국가철도공단
국가철도공단 영남본부(본부장 김공수)는 중대재해 선제적 예방을 위해 현장 안전관리자 대상 상생협력 간담회를 지난 18~19일 시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노반, 건축, 시스템 등 분야별 125개 현장의 안전관리자가 참석한 가운데 외부전문가 안전교육, KR 철도안전대상 수상 사례발표와 현장 의견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수상 사례 발표에서는 재해 예방시설 설치공사 현장의 추락사고 예방 사례, 터널 경보장치 시공품질 개선 사례를 공유하고 사고 예방을 위한 현장 지원대책 등에 대해 논의했다.

김공수 영남본부장은 "안전관리자와의 활발한 소통을 바탕으로 실효성 있는 안전관리 방안을 구축하고 안전 수칙이 이행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