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마더스클럽' 장혜진, 임수형에 "뭘 잘못했길래 겁 먹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그린마더스클럽' 장혜진이 불안에 떠는 임수형을 다그쳤다.

19일 오후에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극본 신이원/연출 라하나)에서는 죽은 서진하(김규리 분)의 나체 사진을 퍼뜨린 남편 오건우(임수형 분)를 감싸는 김영미(장혜진 분)의 모습이 담겼다.

김영미는 서진하의 사진이 걷잡을 수 없이 퍼지자 먼저 나서 피해자인 것처럼 선동했다. 이를 알게 된 오건우는 김영미에게 "가만히 있으면 될 일을 자꾸 크게 만드냐"라며 길길이 날뛰었다. 그러자 김영미는 "이럴 때 제일 중요한 게 프레임을 먼저 짜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건우는 루이(로이(최광록) 분)가 서진하의 사생활이 공개되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며 사건을 덮으라고 했다고 분노하며 불안에 떨었다. 그러나 김영미는 "당신도 해명해라, 그 여자가 스토킹했다고. 뭘 잘못했길래 겁을 먹냐"라며 임수형을 다그쳤다. 하지만 임수형은 "어쨌든 내가 유포시켰으니까!"라고 소리치며 김영미가 가만히 있기를 당부했다.

한편,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은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