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마더스클럽' 임수형, 김규리 사진 조작→이요원 협박·장혜진 탓까지(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JTBC '그린마더스클럽'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그린마더스클럽' 임수형이 김규리의 나체 사진을 조작하고 유포한 범죄가 드러났다.

19일 오후에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극본 신이원/연출 라하나)에서는 서진하(김규리 분) 사건을 파헤치는 이은표(이요원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은표는 서진하가 일부러 애인을 뺏었다는 김영미(장혜진 분)의 말에 혼란스러워했다. 그러나 서진하의 집사 남여사(심소영 분)가 청소중 발견한 오건우(임수형 분)의 나체사진을 전달했다. 남여사는 그동안 수상했던 서진하와 오건우 사이를 폭로하며 "그놈(오건우)이 변태다"라고 털어놨다. 이은표는 오건우가 서진하에게 사랑을 갈구하는 편지를 써 놓은 나체 사진을 보고 충격에 휩싸였다.

변춘희(추자현 분)는 도박 자금을 요구하는 김주석(최덕문 분)에게 이혼합의서를 날렸다. 이어 변춘희는 가족들과 단란한 이만수(윤경호 분)를 애틋하게 바라봤다. 이후 이만수와 만난 변춘희는 이혼 소식을 전하며 "그럼 나랑 같이 도망갈래?"라고 말했다. 당황하는 이만수에게 변춘희는 장난이라고 애써 웃으며 단념했다.

이은표가 동주(이채현 분)의 유치원에서 서진하의 얼굴을 한 레아(김규리 분)를 목격했다. 루이(로이(최광록 분)는 갑자기 이은표의 동네에 나타난 레아에 분노하며, 과거 편지 한 장을 남기고 떠났던 레아에게 원망을 쏟아냈다. 이후 레아는 루이 브뉘엘에 대해 검색하다 루이의 아내인 서진하가 사망했다는 걸 알고 경악했다.

고민하던 이은표가 김영미에게 오건우의 나체사진과 편지를 공개하며 사람들에게 직접 해명하라고 경고했다. 최악의 상황을 예견한 오건우는 이은표를 뒤쫓아가 머리채를 잡고 목숨을 위협했고, 이은표는 가까스로 오건우를 벗어났다. 이어 서진하와 사랑하는 사이였다고 해명하는 오건우의 목소리를 듣고, 그가 자신을 위협한 범인임을 알아차렸다.

이에 오건우는 폭행 및 협박으로 체포돼 경찰 조사를 받았고, 정재웅은 사건 당일 CCTV 영상과 오건우의 안경을 증거로 제출했다. 이어 이은표는 오건우의 나체 사진을 경찰에 제출, 오건우의 진실을 폭로했다.

결국 서진하의 나체 사진은 오건우가 조작한 '딥페이크' 사진이며 서진하는 오건우의 악질 범죄에 당한 피해자로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이어 오건우는 경찰서를 찾아온 김영미에게 "당신이 조금만 예뻤어 봐, 내가 이렇게 까지 됐나"라고 책임을 전가하며 뻔뻔하게 굴었다.

한편,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은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로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