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시드 사우디에 해외공장 건설, 11% 폭등(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루시드 일일 주가추이 -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루시드 일일 주가추이 - 야후 파이낸스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새싹기업) 루시드가 해외 진출을 위해 사우디아라비아에 공장을 건설한다는 소식으로 11% 폭등했다.

19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루시드는 전거래일보다 11% 폭등한 19.27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루시드는 사우디에 연산 15만5000대의 전기차 제조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루시드의 연간 생산능력은 50만대가 될 전망이다. 루시드는 현재 애리조나 한 곳에 공장을 가지고 있다.

이날 루시드와 사우디 정부는 공식 조인식을 체결했다. 이날 계약에서 사우디 정부는 루시드에 향후 15년 동안 34억 달러(약 4조3452억원) 규모의 인센티브를 제공키로 했다.

사우디 정부는 또 향후 10년 동안 10만 대의 루시드 전기차를 구매할 것을 약속했다.

루시드는 사우디 공장에서 루시드의 대표차종인 ‘루시드 에어’를 생산할 계획이다.

피터 롤린슨 최고경영자(CEO)는 "새로운 제조 시설이 사우디에서 결실을 맺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사우디를 생산 기지로 삼아 해외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박형준 부산시장과 인사하는 서병수 특별위원장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