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논란' 그리스갔던 이다영… PAOK와 결별 후 이적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PAOK는 20일(한국시각) 이다영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결별을 발표했다. /사진=PAOK 인스타그램
그리스 여자배구 PAOK테살로니키가 이다영과의 결별을 발표했다.

PAOK는 20일(한국시각) 구단 공식 인스타그램에 이다영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며 작별 인사를 남겼다. PAOK는 "2021-22시즌 팀을 위해 헌신한 한국인 세터 이다영에게 감사하다"라며 "이다영이 선수 경력을 이어가고 개인적으로도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다영은 지난해 쌍둥이 자매 이재영과 PAOK에 입단했다. 이재영은 무릎 부상으로 먼저 귀국했고 이다영은 팀에서 경기를 뛰었다.

이다영은 루마니아 구단으로 이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루마니아 매체 프로스포르트는 지난달 루마니아 클럽 라피드 부쿠레슈티가 이다영 영입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