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세령 '♥이정재' 응원 위해 '칸'으로… 내조 끝판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왼쪽)이 제 75회 칸 국제영화제(이하 칸 영화제)에 참석해 연인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응원에 나섰다. /사진=뉴시스
임세령 대상그룹 부회장이 제75회 칸 국제영화제(이하 칸 영화제)에 참석해 연인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 응원에 나섰다.

지난 19일 밤 12시(현지 시각)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의 팔레 데 페스티벌에서 열린 칸 영화제에서는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초청된 영화 '헌트'(감독 이정재)가 처음 공개됐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 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본 작품은 이정재의 감독 데뷔작인 데다 이정재와 정우성이 영화 '태양은 없다' 이후 20여년 만에 한 작품에서 만난 영화라는 점에서 화제가 됐다.

이날 '헌트' 프리미어 상영에는 임세령 부회장도 참석했다. 그가 이정재의 뒤쪽에 자리한 모습이 스크린에 포착되기도 했다. 임 부회장은 레드카펫에는 서지 않고 조용히 영화를 관람하는 등 감독으로 데뷔한 연인 이정재를 응원하고 나섰다.

이정재와 임 부회장은 8년째 공개 열애 중이다. 지난 2015년 1월 두 사람의 교제가 외부에 공식적으로 알려졌다. 당시 두 사람의 데이트 현장을 담은 사진이 공개됐고 이정재 측은 "오랜 우정의 친구 사이에서 최근 조심스럽게 관계가 발전되고 있다"고 밝혔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2.85상승 2.418:01 08/19
  • 금 : 1771.20하락 5.5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