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LG화학, 저평가 진단·호실적 전망에 7%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화학은 20일 오후 1시 33분 전거래일 대비 3만8000원(7.57%) 오른 54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사진제공=LG화학
LG화학이 양극재 공장 증설 규모 확대와 호실적 전망이 나오며 주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20일 오후 1시 33분 LG화학은 전거래일 대비 3만8000원(7.57%) 오른 54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키움증권은 LG화학에 대해 공격적인 양극재 공장 증설 추진에도 국내 경쟁사 대비 저평가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동욱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외 경쟁사 인수, 캐나다 진출 가능성, 자회사의 공격적인 배터리 증설 등을 고려하면 양극재 증설 규모가 예상보다 확대될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LG화학의 올해 연간 영업이익은 3조8529억원으로 국내·외 경쟁사 대비 압도적인 실적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석유화학 부문은 태양광 산업에 사용되는 POE(태양광 패널용 필름) EVA(에틸렌비닐아세테이트) 고흡수성수지(SAP) 등 고부가 다운스트림의 높은 수익성이 유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의 고부가합성수지(ABS) 공급이 증가하고 있으나 노후 ABS 플랜트의 재구축, 고부가 ABS 제품 비중 확대 및 미국 ABS 컴파운드 증설 등을 통해 마진을 적극적으로 방어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시장경제부 증권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5:30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5:30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5:30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5:30 07/04
  • 금 : 1801.50하락 5.815:30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