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외인·기관 '사자'에 1.81%↑… 2630선 마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일 코스피지수가 상승 마감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코스피지수가 외국인과 기관의 순매수세에 상승 마감했다.

20일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46.95포인트(1.81%) 오른 2639.29에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940억원, 8374억원을 순매수했고 개인은 1조391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20위 종목은 모두 상승세를 보였다. 삼성전자(0.74%) LG에너지솔루션(4.45%) SK하이닉스(1.35%) 삼성바이오로직스(1.51%) NAVER(1.29%) 삼성SDI(2.37%) 현대차(2.47%) LG화학(8.57%) 카카오(3.23%) 등이 상승했다.

업종별로 보면 전 업종이 상승했다. 비금속광물(3.32%) 기계(3.07%) 화학(3.06%) 은행(2.55%) 운수장비(2.22%) 등의 오름폭이 두드러졌다.

코스닥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6.08포인트(1.86%) 오른 879.88에 장을 마쳤다.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073억원, 1074억원을 수매수, 개인은 2055억원을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20위 종목은 LX세미콘(-1.14%) 원익IPS(-0.85%) JYP Ent.(-0.37%) 등을 제외한 대부분 종목이 상승했다. 에코프로비엠(3.92%) 엘앤에프(1.60%) 셀트리온헬스케어(5.71%) HLB(2.83%) 카카오게임즈(5.18%) 펄어비스(4.69%) 셀트리온제약(3.52%) 등이 상승했다.

업종별로 보면 컴퓨터서비스(-0.23%) 종이·목재(-0.22%) 등을 제외한 대부분 업종이 상승했다. 디지털콘텐츠(4.44%) 기타제조(4.33%) 오락·문화(3.75%) 금속(2.99%) IT S/W & SVC(2.98%) 등의 상승폭이 컸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코스피, 코스닥 모두 1%대 상승률을 보였다. 전일 미국 증시 하락에도 중국의 경기 부양책 확대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방한 기대감이 반영된 영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일에 이어 2차전지 및 자동차 관련주가 강세를 보였다"며 "올해 하반기부터 LG에너지솔루션과 GM 합작 배터리 플랜트 가동 전망과 바이든 대통령이 방한 후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을 만날 예정이라는 소식이 반영됐다. 현대차의 미국 조지아 전기차 공장 건설 계획에 따른 한·미 협력 방안을 논의할 전망"이라고 부연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시장경제부 증권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명랑이어 1000만 기운 감도는 영화 '한산:용의출연'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