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바이든, 삼성전자 평택공장서 첫 만남…기술동맹 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방문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영접하고 있다. / 사진=뉴시스(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방한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삼성전자 평택캠퍼스에서 처음으로 만났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30분쯤 경기도 오산 공군기지를 통해 한국에 도착한 뒤 곧바로 삼성전자 평택캠퍼스로 향했다.

오후 6시10분쯤 평택공장에 도착한 바이든 대통령은 기다리고 있던 윤 대통령과 만나 악수로 첫 인사를 나눴다.

두 정상은 이곳에서 함께 공장을 시찰하면서 반도체를 통한 한미 경제안보 동맹 강화 의지를 표명할 것으로 보인다.

평택캠퍼스 안내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직접 맡았다. 이 부회장은 양국 정상에게 평택캠퍼스 시설과 기술 현황 등을 소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