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바이든 '韓 반도체 심장' 평택 방문 감사…경제안보동맹 희망"

尹대통령-바이든,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공장 공동방문
"반도체 과감한 지원할 것…美 첨단장비 기업의 韓 투자에도 관심 부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함께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방문해 생산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0/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함께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방문해 생산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0/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유새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0일 방한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함께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찾아 "오늘 방문을 계기로 한미 관계가 첨단기술과 공급망 협력에 기반한 경제안보동맹으로 거듭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평택 공장에서 연설을 통해 "오늘 바이든 대통령께서 방한의 첫 일정으로 세계 최대 규모의 삼성 반도체 평택 캠퍼스를 방문하신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께서는 취임하신 이래 글로벌 공급망의 핵심으로 반도체의 중요성을 강조해왔다"며 "오늘 바이든 대통령의 평택 캠퍼스 방문은 반도체가 갖는 경제·안보적 의미는 물론 반도체를 통한 한미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윤 대통령은 "한미 동맹의 오랜 역사처럼 한미 반도체 협력의 역사 또한 깊다"며 1974년 한미 합작으로 설립된 첫 반도체 기업 '한국반도체'를 언급하는 한편 한미 반도체 기업간 기술제휴, 미국 반도체 장비 업체들의 한국 투자, 작년 말 출범한 '한미 반도체 파트너십 대화'를 통한 정부간 협력 등을 언급했다.

윤 대통령은 "저는 반도체가 우리 미래를 책임질 국가안보 자산이라 생각하며 과감한 인센티브와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며 "바이든 대통령께서도 우리 반도체 기업들의 미국 투자에 대한 각종 인센티브의 제공뿐 아니라 미국의 첨단 소재·장비·설계 기업들의 한국 투자에도 큰 관심 가져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어 "바이든 대통령께서 한국 반도체의 심장인 평택 캠퍼스에 방문해 주셔서 다시 한번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한국에 도착해 바로 삼성전자 평택 공장으로 향했다. 양국 정상의 첫 만남도 이곳에서 이뤄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