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덕수 "무거운 책임감 느껴…국익과 국민 우선하는 나라 만들겠다"

"책임총리제 따라 제청권 행사…기업 혁신, 국가 경쟁력 동시 강화"
"국회, 야당과 소통·협의하는 데 구두 뒤축 닳도록 노력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가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한국생산성본부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국회는 이날 오후 4시 본회의를 열어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표결을 진행한다. 2022.5.20/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가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한국생산성본부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국회는 이날 오후 4시 본회의를 열어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의 임명동의안 표결을 진행한다. 2022.5.20/뉴스1 © News1 김명섭 기자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국회 본회의에서 임명동의안이 가결된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는 20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국익과 국민을 우선하는 나라를 만들고 운영하는 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 후보자는 이날 오후 국회 본회의에서 임명동의안이 가결된 후 인사청문회준비단 사무실이 있는 서울 종로구 한국생산성본부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소감을 밝혔다.

한 후보자는 "규제의 혁신, 재정 건전성의 회복, 국제사회로부터 사랑받고 존경받는 대한민국 그리고 이러한 우리의 국가 정책 목표를 통합과 협치를 기반으로 실현해 나가겠다"며 "앞으로 언론, 국회, 야당, 시민단체, 우리 국민들과 소통하고 같이 손을 잡고 위대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 후보자는 국무총리 지명 이후 내내 강조해온 '책임총리제'와 관련해 "대통령께서 현재의 헌법 내에서 내각에 좀 더 많은 힘을 실어줌으로써 권한과 책임을 부여하고 국가의 주요 정책 목표를 내각 중심으로 끌고 나가겠다고 하는 전체적인 국정 운영의 제도"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그러면서 "인수위 시절 (국무위원) 추천권을 제가 행사했다. 앞으로도 헌법에 의한 제청권을 명실상부하게 행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 후보자는 야당과의 협치와 소통에 대해선 "우리가 선택할 수 있는 것이 아니고 필수적인 일"이라며 "선거 과정에서도 양당의, 또 후보들 간의 생각이 그렇게 다르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했다.

그는 "우리의 목표와 기준을 실현하면서도 기업의 혁신과 국가 경쟁력을 동시에 강화시킬 수 있는 방안을 찾는 일이 저는 가능하다고 본다"며 "같이 생각하면서 소통하고 정책을 만들고 입법을 하고 그 결과에 대한 평가를 서로 공유하고 서로 인정해 주는 우리의 노력이 굉장히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또 "대통령께서 청와대 대통령실의 비서진에게 말씀하셨듯이 우리 내각도 국회, 야당과 소통·협의하고 대책을 마련해 나가는데 정말 구두 뒤축이 닳도록 노력을 해나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 후보자는 인사청문회에서 불거진 '전관예우' '이해충돌' 논란에 대해선 "공직에 있으면서 터득했던 능력과 전문성을 활용해 우리 기업과 국가가 잘 되는 쪽으로 활용하려고 노력해왔다"며 "19일부터 이해충돌에 관한 법이 시행된다. 과거에 저의 행동이 원칙을 위반하는 사항은 없었지만 앞으로 더욱 더 그 법률에 충실하고 임무를 수행하는 데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한 후보자는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과 관련 "주미 대사 등 그동안의 경험을 통해서 우리의 국익을 위한 외교 그리고 억지력에 바탕을 둔 우리의 국방이 자강의 국가를 만드는 데 (미국과) 우리 정부가 호흡을 맞추면서 기여할 수 있지 않나 생각한다"라고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