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연희 "키 때문에 오디션 탈락…男배우와 맞지 않아서" 고백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20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 뉴스1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배우 이연희가 키 때문에 오디션에 탈락했던 경험을 고백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이하 '백반기행')에서는 배우 이연희가 일일 식객으로 나서 강원 정선의 밥상을 찾아 떠났다.

'아이돌 명가' SM엔터테인먼트 출신인 이연희는 그룹 소녀시대와 연습생 생활을 보냈지만, 아이돌이 아닌 배우로 데뷔했다. 이연희는 "왜 그런지 모르겠는데, 연습생 시절을 거치면서 연기 쪽이 더 하고 싶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이연희는 많은 오디션에서 탈락한 경험을 털어놓으며 "제가 키가 커서 안 될 때도 있었다, 남자배우와 키가 맞지 않아서"라고 부연했다. 이연희의 고백에 허영만은 "그때 떨어뜨린 사람이 나중에 후회했을 거다"라고 위로했고, 이연희는 "그렇게 생각하면 좋다"라며 미소 지었다.

한편,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식객 허영만이 소박한 동네 밥상에서 진정한 맛의 의미와 가치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