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정부 "한미 정상, 첫 양자회담서 북한 핵 위협 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둘러본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0/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경기 평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을 둘러본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5.20/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이서영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1일 오후 예정된 첫 양자 정상회담에서 북한이 제기한 핵 및 미사일 시험 발사 위협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미 관리를 인용해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바이든 행정부의 고위 관리는 미 정부는 북한과의 외교에 준비가 돼 있으며, "상당히 심각한" 북한의 코로나19 사태를 포함한 각종 문제에서 역내 다른 국가들과 협력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79.68하락 42.4112:09 06/29
  • 코스닥 : 758.92하락 10.5912:09 06/29
  • 원달러 : 1293.10상승 9.712:09 06/29
  • 두바이유 : 113.21상승 3.1812:09 06/29
  • 금 : 1821.20하락 3.612:09 06/29
  • [머니S포토] 관훈토론, 대화 나누는 원희룡 장관
  • [머니S포토] 서해 공무원 피격사건 TF, 외교부 방문속에...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관훈토론, 대화 나누는 원희룡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