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르단강 서안지구서 '팔레스타인 10대 소년' 이스라엘군 총에 맞아 사망

알자지라 기자 장례식서 폭력 사건 일어나기 몇 시간 전 사건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랍권 매체 알자지라 기자가 요르단강 서안 지역에서 이스라엘군 총격으로 사망했다고 카타르에 기반을 둔 뉴스 채널이 11일 전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서영 기자
아랍권 매체 알자지라 기자가 요르단강 서안 지역에서 이스라엘군 총격으로 사망했다고 카타르에 기반을 둔 뉴스 채널이 11일 전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이서영 기자

(서울=뉴스1) 이서영 기자 = 요르단강 서안지구 예닌에서 10대 팔레스타인 소년이 이스라엘군 총에 맞아 사망했다고 팔레스타인 보건부가 20일(현지시간)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이날 팔레스타인 보건부는 성명을 내고 “이스라엘 점령군이 예닌을 공격하던 중 17세 소년이 사망하고 18세 소년이 총탄에 맞아 중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예닌 난민촌에서 일어난 총격 사건은 이스라엘에서 19명이 사망한 일련의 공격에 이어 최근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다시 긴장 수위를 높이는 기폭제가 된 것으로 보인다.

지난주 이스라엘군이 해당 지역에서 작전을 펼치던 중 팔레스타인인 13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이스라엘 특공대 1명과 팔레스타인인 1명도 사망했다.

이번 공습은 지난주 이스라엘의 또 다른 캠프 습격 사건을 취재하던 중 살해된 알자지라 기자 시린 아부 아클레흐의 장례식에서 폭력이 발생하기 몇 시간 전에 이뤄졌다.

기자의 장례식이 열렸을 때, 이스라엘 경찰은 살해된 기자의 시신을 매장하기 위해 이송하는 동안 예루살렘의 한 병원 구내에 난입해 국제적인 비난을 받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8:03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8:03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8:03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4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