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했어도 가족이니까"…'우이혼2' 갈등→극적 화해, 드라마 같은 현실

'우리 이혼했어요2' 20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 © 뉴스1
사진제공=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 © 뉴스1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우리 이혼했어요2'가 이혼 부부의 갈등부터 극적인 화해까지,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현실 이야기로 안방극장을 찾았다.

지난 20일 방송된 TV조선(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2'(이하 '우이혼2') 7회는 전국 시청률 6.0%, 분당 최고 시청률은 8.1%를 기록(닐슨 코리아 제공), 종편과 케이블을 포함해 동시간대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일라이와 지연수, 나한일과 유혜영, 조성민과 장가현이 같은 공간에서 함께하며 묵혀뒀던 둘 만의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으로 몰입도를 높였다.

먼저 지연수는 일라이와의 임시 합가를 위해 이사를 하던 중 "연애할 때 나 어땠어?"라고 질문했고, 일라이는 "하얗고, 밝고, 눈부셨다"라며 "결혼 생활하면서 좀 어두웠지만, 다시 하얘지고 있다"고 답했다. 두 사람은 지연수의 집으로 돌아와 짐 정리를 하던 중 옛 앨범을 발견했고, 연애시절부터 웨딩, 가족사진 등을 보며 추억에 잠겼다.

하지만 지연수는 "민수 것 빼고 다 버리자"라고 말했고, 일라이는 "후회 안 할거냐"며 "이혼했어도 가족이다"고 사진을 챙겼다. 지연수는 "너 그러다 재혼하면 어쩌려 그러냐?"고 물었고 일라이는 "너랑?"이라고 되묻더니 "나 재혼 안할건데? 이렇게 살건데?"라고 답해 지연수를 웃음 짓게 했다.

일라이와 지연수, 아들 민수는 드디어 마련된 셋의 공간에서 저녁 식사를 했다. 일주일 후 일라이는 지연수가 일하는 식물 유통 회사의 면접을 보기 위해 나섰다. '유키스 활동-탈퇴' 한 줄 뿐인 이력서를 내밀었다. 대표는 "하실 수 있을까요? 힘들어요 진짜"라고 걱정했지만, 일라이는 "힘든 일 자신 있어요"라고 열의를 불태웠다.

이어 나한일과 유혜영의 강원도 동거 이야기가 계속됐다. 나한일과 유혜영은 속초의 랜드마크로 떠오른 대관람차를 함께 탄 후 해변가 포장마차를 찾았다. 이날 자전거 연습부터, 대관람차 탑승까지 알차게 보낸 동거 생활을 곱씹던 중 유혜영은 "좀 더 많이 시간 가지고 더 알아갔으면 좋겠어, 충분히 자신이 생겼을 때 그때 다시 재혼을 해도 될 것 같아"라고 말해 나한일을 깜짝 놀라게 했다.

유혜영이 현실적인 문제들을 언급하며 "또 헤어지면 안되잖아"라고 걱정했고, 나한일은 "고마워. 감동했어"라며 "현실적인 문제들, 아주 만족하진 못하겠지만 해결할게"라는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나한일은 유혜영과 팔짱을 끼고 밤바다를 거닐며 "우리 세월이 얼마 안 남았잖아. 당신하고 오손도손 재밌게 살고 싶어"라고 고백했다. 유혜영이 미소를 띤 얼굴로 "나도 그러고 싶다"고 화답, 재결합 가능성에 청신호를 켰다.

그런가하면 조성민은 장가현에게 "(이혼 후) 내 작업 컴퓨터에 메신저가 로그인 돼 있었어"라며 "내가 오해의 소지를 가질만한 대화들이 있었다"라고 언급했다. 장가현은 "그걸 로그아웃 안 하고 다 봤단 말이야?"라며 당황했고, "남자가 생겨서 이혼하자 얘기한다 생각한거냐"고 흥분했다.

조성민은 "부정적으로 생각이 드니까 대수롭지 않은 대화들도 많은 상상을 하게 됐다"고 고백했고, 장가현은 "내 20년 충성, 우정, 사랑, 당신이 다 부정한 것 같아. 너무 억울하고 분하고 화나 미칠 것 같아"라고 눈물을 흘렸다.

다음날 아침, 조성민은 장가현에게 준비해둔 꽃다발을 건넸다. 장가현은 "결혼할 때 받은 반지 말곤 받아본 게 없다"고 섭섭해 했다. 장가현은 조성민이 목걸이, 팔찌, 발찌 등 선물해 준 것을 말하자 "다 팔아서 어머니 해드렸는데?"라고 반문했다. 조성민은 "그건 당신이 좋은 마음으로 한 거고, 내가 아예 안 해준 거랑은 다르지 않냐"며 "다시 처음부터 시작해도 똑같을 것 같아. 당신 마음을 잘 헤아리고 그런 걸 못할 거 같아"라고 답답함에 눈물을 쏟았다. 장가현도 물러서지 않아 또 다시 갈등을 빚었다.

한편,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2’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0.34하락 5.0815:30 07/04
  • 코스닥 : 722.73하락 6.7515:30 07/04
  • 원달러 : 1297.10하락 0.215:30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5:30 07/04
  • 금 : 1801.50하락 5.815:30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