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뭐' 전지현 "방송 후 '내 스타일이다'란 댓글에 남편 긴장해"

21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놀면 뭐하니?' 닉네임 '전지현'이 지난 방송 후 남편이 긴장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제시카 알바' '전지현' '김태리'란 이름으로 지원한 출연자들이 나서 WSG워너비가 되기 위해 오디션을 치르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지원자 '전지현'은 지난 방송 후 반응이 어땠냐는 물음에 "댓글에 어떤 남자 분이 '내 스타일이다'라고 달아서 저희 남편이 긴장을 하고 있다"라고 답했다.

그는 연습을 어떻게 했냐고 묻자 "아기를 안고 부르기도 하고 혼자 있는 공간에서도 불렀다"라며 "무대위에서 또 다시 노래를 부르고 싶다는 생각으로 나왔다"라고 열정을 보였다.

이후 '전지현'은 그룹 빅뱅의 '라스트 댄스'를 열창, 즐거움을 선사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8:03 07/01
  • 금 : 1807.30하락 10.2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