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최근 근황 들어보니… "아이 잃는 슬픔 겪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탤런트 함소원(46)이 둘째 아이 유산 사실을 고백했다.

22일 채널S에 따르면 함소원은 오는 24일 오후 8시 방송하는 고민상담 토크쇼 '진격의 할매'에 출연해 MC 김영옥·나문희·박정수에게 "견디기 힘든 시간에 아이를 잃는 슬픔을 겪었다"고 밝혔다.

함소원은 "아이가 다시 살아날 것 같고…"라며 오열했다. 함께 출연한 함소원의 시어머니 함진마마는 며느리의 등을 토닥이며 위로했다. 해당 방송은 지난 주 '진격의 할매' 예고편에 미리 소개돼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함소원은 2017년 18세 연하 중국인 진화(28)와 결혼했고 이듬해 딸 혜정을 출산했다. TV조선 예능물 '아내의 맛'에서 결혼생활을 공개했지만 지난해 3월 조작 논란에 휩싸여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당시 시댁 별장으로 소개된 곳이 에어비앤비 숙소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21하락 13.2610:54 08/18
  • 코스닥 : 823.19하락 4.2310:54 08/18
  • 원달러 : 1315.50상승 5.210:54 08/18
  • 두바이유 : 90.45하락 1.6710:54 08/18
  • 금 : 1776.70하락 1310:54 08/18
  • [머니S포토] 고개숙여 사과하는 국민의힘 비대위
  • [머니S포토] 이준석 '朱 비대위 체재' 효력 정지 가처분, 심문기일
  • [머니S포토]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지원 특위, 개회
  • [머니S포토] 주호영 與 비대위, 김진표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고개숙여 사과하는 국민의힘 비대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