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올해의 선수 불발된 손흥민, '유럽축구 최고의 선수' 영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흥민이 지난21일 유로스포츠가 선정한 '2021~2022시즌 유럽축구 최고의 선수' 수상자로 선정됐다.

유로스포츠는 "메시가 1년간 주춤한 사이 놀라운 일이 생겼고 '누가 최고인가'에 대한 질문에 20~30개의 정답이 생겼다"면서 "우리의 답은 손흥민"이라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손흥민은 악조건 속에서도 빼어난 득점력을 보인 점이 높게 평가받았다. 유로스포츠는 "손흥민은 시즌 전반기에 득점 의지가 없는 듯한 감독(누누 이스피리투 산투) 밑에서 뛰었고 후반기에는 그보다 훨씬 낫지만 2주마다 사퇴하고 싶어하는 감독(안토니오 콘테)과 함께 했다"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손흥민은 페널티킥으로 득점을 하지도 않았다"고 조명했다. 손흥민은 유로스포츠가 뽑은 'EPL 올해의 팀'에도 왼쪽 윙어로 뽑힌 가운데 스트라이커는 팀 동료인 해리 케인이, 오른쪽 윙어는 살라흐가 선정됐다.

한편 손흥민은 같은날 발표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올해의 선수상'에서는 고배를 마셨다. EPL 사무국은 2021-2022시즌 EPL 올해의 선수로 케빈 더브라위너(31·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뽑혔다고 발표했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27하락 8.8311:17 08/09
  • 코스닥 : 827.82하락 3.0411:17 08/09
  • 원달러 : 1306.50상승 0.111:17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1:17 08/09
  • 금 : 1805.20상승 1411:17 08/09
  • [머니S포토] 교육당국 "만 5세 입학, 현실적 추진 어려워졌다 판단"
  • [머니S포토] 집중호우 관련 노란색 민방위 옷 입은 野 박홍근
  • [머니S포토] 비대위 체제 전환 관련 與 전국위 입장하는 '권성동'
  • [머니S포토] 박은빈·하윤경·주종혁 '발리 잘 다녀올게요'
  • [머니S포토] 교육당국 "만 5세 입학, 현실적 추진 어려워졌다 판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