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민수 아들' 윤후, 연애경험 無 "이상형은 권나라"

22일 KBS '자본주의학교'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자본주의학교 제공 © 뉴스1
KBS 자본주의학교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자본주의학교' 윤후의 핑크빛 운세가 공개된다.

22일 방송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 윤민수의 아들 윤후가 앞으로 운세를 점쳐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윤후는 아빠 윤민수와 함께 타로카드를 보러 갔다. 이는 앞서 진행된 수익률 중간점검 결과 꼴찌를 기록한 윤후가 앞으로 순위를 역전시킬 수 있을지 점쳐 보기 위한 것이었다고. 이를 위해 재물운을 보던 중 윤민수는 앞서 방송에도 공개했던 '후의 다짐'을 타로술사 앞에서도 틀었다는 전언이다.

'후의 다짐'은 윤후가 11살 때 이야기 한 다짐으로, 커서 부자가 되면 아빠에게 용돈으로 한 달 1억 원을 주겠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이를 들은 타로술사는 "한 달 1억 원 가능하다"라며 윤후의 타고난 재물운을 점쳤다고. 하지만 용돈 1억 원을 주기 위해서는 특정 조건이 필요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어 윤후는 재물운만큼 궁금한 연애운에 대해서도 물어봤다. 지금까지 썸만 10번 타봤다는 모태솔로 윤후는 "올해 만날 수 있다"는 점괘를 듣고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와 함께 윤후는 이상형이 권나라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윤후의 재물운, 연애운이 공개되는 '자본주의학교'는 밤 9시2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77.99하락 44.118:03 06/29
  • 코스닥 : 762.35하락 7.1618:03 06/29
  • 원달러 : 1299.00상승 15.618:03 06/29
  • 두바이유 : 113.21상승 3.1818:03 06/29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9
  • [머니S포토] 당선자 워크숍 참석한 '김영록·김동연'
  • [머니S포토] 국민의힘, '경찰행정지원부서'신설 정책토론회 개최
  • [머니S포토] 선미 '열이 오른 썸머 퀸'
  • [머니S포토] 박홍근 '장애인 지원주택 현장 찾아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당선자 워크숍 참석한 '김영록·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