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2박3일 방한 일정 마치고 日로 출발…對中 견제 강화(종합)

23일 기시다 총리와 정상회담…24일엔 쿼드 정상회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이든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한국 오산 공군기지서 일본으로 향하기 위해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바이든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한국 오산 공군기지서 일본으로 향하기 위해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서울=뉴스1) 정윤영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박3일간의 방한 일정을 마친 뒤 22일 오후 3시30분께 일본으로 향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께 도쿄 요코다 공군기지에 도착한 뒤 23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 24일에는 미국·인도·일본·호주 4개국 협의체인 쿼드(Quad)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산케이신문과 로이터통신 등 외신을 종합하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산 미 공군기지에서 일본으로 향하는 에어포스원 비행기 탑승, 23일 도쿄에서 기시다 후미오 총리와의 회담에 앞서 나루히토 일왕과 만날 예정이다.

미일 정상회담의 주요 의제는 중국의 군사력 증강에 대응해 일본의 군사력 확충이 될 것으로 보인다. 기시다 총리는 바이든 대통령에 방위비 증액 의향을 전달할 방침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은 전했다.

동아시아에서 미·중 양국의 군사균형은 중국 우위로 기울고 있으며 이 때문에 미국 측에서는 국내총생산(GDP)의 1% 수준에 그치는 일본의 방위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회원국이 목표로 하는 2% 이상으로 해야한다는 의견도 있다고 요미우리는 전했다.

NHK는 두 정상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과 중국의 패권주의적 행동 등으로 국제질서가 도전을 받고 있다는 인식으로 일미동맹을 굳건히할 것"이라면서 "중국 등을 염두에 두고 안보를 위해 억지력 강화 방침을 확인할 전망"이라고 했다.

두 정상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국제 질서의 근간을 뒤흔드는 것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하며 주요 7개국(G7)은 계속해 대러 제재를 계속하며 우크라이나 지원을 약속할 것이라고 NHK는 덧붙였다.

이밖에도 NHK는 양측은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한·미·일 3개국이 긴밀하게 공조하겠다는 방침을 확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시다 총리와의 정상회담 이후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중국의 경제적 영향력 확대를 억제하기 위해 미국이 추진해 온 '인도·태평양경제프레임워크(IPEF)' 공식 출범을 선언할 것으로 보인다.

IPEF 초대 멤버로는 한국과 일본, 호주와 뉴질랜드의 참여가 확정적이고,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국가 중에선 싱가포르와 필리핀 등의 참여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방일 마지막 날인 24일에는 대중 견제 협의체인 쿼드 정상회의가 예정돼 있다. 이번 회의에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차기 호주 총리로 낙점된 앤서니 알바니즈가 참석한다. 윤석열 대통령의 경우 쿼드 정상회의에 옵서버 자격으로 참석할 예정이다.

당장 한국의 쿼드 가입은 고려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관리는 로이터통신에 윤석열 대통령이 쿼드와 더욱 긴밀하게 협력하고 싶어 하지만, 당장 한국을 쿼드에 추가하는 것을 검토하지는 않고 있다면서 향후 상황을 살펴보겠다고 일축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한국 오산 공군기지서 일본으로 향하기 위해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바이든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한국 오산 공군기지서 일본으로 향하기 위해 에어포스원에 탑승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정윤영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4.80하락 5.5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