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왕 도전' 손흥민, 노리치와의 EPL 최종전 선발 출전

23일 오전 0시 킥오프
'득점 선두' 살라, 울범햄튼 벤치 대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종 38라운드에 선발 출전하는 손흥민. © AFP=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종 38라운드에 선발 출전하는 손흥민. © AFP=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아시아 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도전하는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30)이 노리치 시티와의 최종전에 선발 출전한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노리치와 2021-2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최종 38라운드를 치른다.

득점왕을 노리는 손흥민은 선발 출전, 해리 케인, 데얀 클루셉스키와 토트넘 공격을 이끈다.

손흥민은 현재까지 21골을 기록, 모하메드 살라(22골·리버풀)에 1골 뒤져 있다. 만약 손흥민이 1골을 더 추가, 살라와 동률을 이루면 공동 득점왕에 오른다. EPL은 득점 수가 같으면 공동 득점왕 타이틀을 수여한다.

미드필더에는 라이언 세세뇽,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로드리고 벤탄쿠르, 에메르송 로얄이 자리했다. 스리백으로 벤 데이비스, 에릭 다이어, 다빈손 산첸스가 호흡을 맞추고 골키퍼 장갑은 위고 요리스가 낀다.

손흥민의 득점왕 등극과 함께 토트넘의 4위 유지도 중요한 과제다. 토트넘은 현재 21승5무11패(승점 68)로 5위 아스널(21승3무13패·승점 66)에 승점 2점 앞서 있다. 토트넘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이 주어지는 4위를 지키기 위해서는 최소 무승부의 결과가 필요하다.

한편 손흥민과 득점왕 경쟁을 펼치고 있는 살라는 이날 울버햄튼과의 최종전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