넓어진 하늘길… 아시아나 A350 개조 화물기, 다시 여객기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이 A350 개조 화물기 1대에 다시 좌석을 장착하며 여객기로 원상 복원하는 개조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아시아나항공이 코로나 기간 화물기로 개조한 A350을 다시 여객기로 되돌리며 리오프닝 준비에 착수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일 세계 각국이 코로나 팬데믹 봉쇄 조치를 완화하고 여행 재개를 진행하는 움직임에 맞춰 개조 화물기에 다시 좌석을 장착해 여객기로 원상 복원하는 작업을 마쳤다고 23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이번 작업을 통해 A350 기내 바닥에 설치한 24개의 화물용 팔레트(화물 적재를 위한 철제 판넬)를 제거하고 한시적으로 장탈했던 이코노미 좌석 283석을 재설치한 뒤 좌석 전원 공급 작업을 진행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승객 안전과 편의를 위해 재설치된 좌석에 대한 안전검사도 추가로 마쳤다. 이번 개조 작업으로 복원된 A350 여객기는 다음달부터 미주, 유럽 등 장거리 노선 중심으로 투입될 예정이다.

아시아나항공은 2020년 9월 코로나 장기화로 급감한 여객 수요 대비 늘어난 화물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전 세계 항공사 최초로 A350 여객기를 화물기로 개조, 23톤의 화물 탑재가 가능한 화물기로 탈바꿈시켰다.

이후 글로벌 항공 화물 수요 증가 추세에 따라 A350 4대, A330 3대 등 7대의 여객기를 화물 전용으로 활용해 추가적으로 5만톤의 화물을 수송, 약 2800억원의 화물 매출을 올렸다.

아시아나항공은 남은 6대의 개조 화물기는 화물 사업이 견조세를 유지함에 따라 화물기로 지속 운영할 계획이며 추후 여객 수요 증가세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1.92상승 35.3218:03 06/27
  • 코스닥 : 770.60상승 20.318:03 06/27
  • 원달러 : 1286.50하락 11.718:03 06/27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7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7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이재용 부회장, 딸과 함께 결혼식 참석
  • [머니S포토] 이상민 "경찰업무조직 신설 조속히 추진"
  • [머니S포토] 당내 계파 갈등 속 친윤 장제원 포럼 참석한 '김종인'
  • [머니S포토] 국힘 정책의총, 동료 의원과 인사 나누는 권성동 원내대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