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이었다"… '316억 매출' 이지영, 성추행 피해 고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타강사' 이지영이 과거 끔찍했던 성추행에 시달렸다고 고백해 충격을 자아냈다. /사진=왓챠 오리지널 예능 '지혜를 빼앗는 도깨비' 캡처
사회탐구 영역 스타 강사 이지영이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백했다. 왓챠 오리지널 예능 '지혜를 빼앗는 도깨비' 최근 방송분에서 사회탐구영역 스타강사 이지영이 출연했다.

이지영은 현재 사회탐구영역계 일타 강사로 학원가 등에서 유명세를 떨치고 있다. 이날 그는 "사실 제가 인터넷 강의를 처음 시작했을 때만 해도 여자 강사가 없었다"며 힘들었던 지난날을 회상했다.

이지영은 "교무실에 가면 다 남자 강사였다. 성희롱과 성추행 피해가 일상이었다"며 "내가 학원을 그만두게 하려고 일부러 회식 자리에서 엉덩이를 만지는 사람도 있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식당에서 보쌈, 풋고추가 나오면 '고추는 이지영이나 먹는 것'이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었다. 지금은 대부분 은퇴했다"고 언급했다. 이용진, 양세찬은 "정말 지질하다"며 "어디를 가나 XX들은 꼭 있다"며 함께 분노했다.

서울대학교 사범대학 윤리교육과를 졸업해 동 대학원 박사 과정을 수료한 이지영은 EBS, 이투스에서 사회탐구 영역 대표 강사로 활약했다. 유튜브를 통해 개인 교재 판매비 59억9149만2000원, 온라인 강의 매출 218억373만3406원, 현장 강의 매출 39억675만원이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