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군' 다시 시작… 軍 "내달 20일부터 동원훈련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행에 따라 2년 동안 중단됐던 예비군 병력동원훈련이 다음달 20일부터 재개된다. 사진은 지난해 4월 육군 제50보병사단이 경북 포항시 북구 화진 훈련장에서 야간 박격포 사격 훈련에 임하고 있는 육군 병사들. /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지난 2년 동안 중단됐던 예비군 병력동원훈련이 다음달부터 재개된다.

병무청은 다음달 20일부터 오는 12월15일까지 2022년도 병력동원훈련 소집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동원훈련'은 병력동원소집 대상으로 지정된 예비군이 전시 등 유사시에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평시에 소집부대별로 2박3일 동안 하는 훈련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유행 상황 등을 고려해 소집훈련 1일(8시간)과 원격교육 1일(8시간)로 축소 시행한다.

동원훈련 대상은 장교·부사관은 예비군1~6년차, 병은 1~4년차까지다. 올해 전역한 사람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예비군은 동원훈련 통지서를 입영일 7일 전까지 등기우편, 모바일 앱 또는 전자우편으로 송달받는다.

동원훈련이 진행되지 않은 지난 2020년과 2021년에 원격교육을 받았거나 헌혈을 한 예비군은 올해 예비군 소집훈련 시간에서 최대 6시간 차감해 조기 퇴소한다. 또 지난 2019년 충무훈련에 참가한 예비군과 2019년 예비역 간부 진급자 교육을 이수한 예비군 중 훈련시간(8시간)을 차감받지 못했다면 올해 동원훈련은 이수 처리된다. 이밖에 산불 피해에 따른 특별재난 선포지역에 거주하는 예비군은 담당 지방병무청으로 피해사실확인서를 제출하면 올해 동원훈련을 면제받을 수 있다.

병무청 관계자는 "코로나 19가 아직 종식되지 않은 점을 고려해 의심 증상자는 연기처리 하는 등 철저한 방역대책을 마련해 안전한 동원훈련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4.22하락 18.4210:38 07/01
  • 코스닥 : 736.84하락 8.610:38 07/01
  • 원달러 : 1293.70하락 4.710:38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0:38 07/01
  • 금 : 1807.30하락 10.210:38 07/01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