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오산 군비행장 소음피해 보상금, 8월부터 지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성시청 전경. / 사진제공=화성시
수원·오산 군비행장으로 소음피해를 받고 있는 화성시민 2만9000여 명에게 보상금 65억원의 지급이 결정됐다.

화성시는 지난 17일 열린 '지역소음피해대책심의위원회'에서 보상금 지급대상과 금액이 최종 결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1월부터 2월까지 2개월간 접수된 보상금 신청에 총 3만 492명이 접수했으며, 이들 중 2020년 11월 27일부터 2021년 12월 31일까지 보상기간 내 소음대책지역에 거주하지 않은 주민 등 942명을 제외한 2만 9천551명이 보상금 지급 대상자로 최종 결정됐다.

보상금 액수는 오는 5월 말까지 개별적으로 발송되는 결정통지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올 8월 말에 1년 치가 한 번에 지급될 예정이다.

박민철 환경사업소장은 "피해 보상에서 제외된 지역 주민들을 위해 국방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할 계획"이라며, "피해대상지역 확대와 주민 피해를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 군 공항 소음대책지역은 기배동, 진안동, 병점동 화산동 일부, 양감면 일부 총 21㎢로, 5년마다 국방부의 소음영향도조사를 통해 변경될 수 있다.


 

화성=김동우
화성=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8.69하락 6.7315:08 07/04
  • 코스닥 : 722.23하락 7.2515:08 07/04
  • 원달러 : 1297.70상승 0.415:08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5:08 07/04
  • 금 : 1801.50하락 5.815:08 07/04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