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조수진 "이재명, 부패의혹 수사 방탄으로 계양을 출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인천=뉴스1) 정윤경 기자,임승범 인턴기자 = "이재명 전 대선 후보는 인천 계양에 전혀 연고가 없습니다. 대장동 부패 게이트 등 모든 의혹에 대한 수사를 방탄하기 위해서 낯선 계양을로 갑자기 온 겁니다."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은 23일 인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윤형선 국민의힘 후보의 선거 유세에서 이같이 말했다.

인천 계양을은 민주당 절대 강세지역으로, '0선'의 윤형선 후보와 이재명 전 대선 후보가 맞붙으며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으로 불리고 있다.

인천에 연고가 없는 만큼 이 후보는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 성남FC 후원금 의혹 등의 수사를 피해 국회의원 '불체포특권' 뒤에 숨기 위한 방탄출마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조 최고위원은 "윤형선 후보는 이곳 계양을에서 25년 동안 속편한내과를 운영하며 의사로서 무료 의료봉사를 해온 지역의 일꾼"이라며 "마음에 안 들면 언제든지 야반도주할 수 있는 분(이재명)을 계양에서 모를 리가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회의원은 방탄조끼 입는 사람이 아니라 지역의 자존심을 높여야 하는 사람"이라며 "전과 4범이 방탄조끼 입겠다고 반성조차 안 하는 모습을 보고 계양을 주민들은 여러 생각을 할 것"이라 했다.

© 뉴스1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