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집' 서하준, 사라진 윤복인에 '절규'…강별과 손잡았다(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비밀의 집' © 뉴스1
MBC '비밀의 집'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비밀의 집' 서하준이 다시 사라진 윤복인에 절규했다.

23일 오후 7시 5분에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극본 원영옥/연출 이민수)에서는 안경선(윤복인 분)이 남태형(정헌 분)과 실랑이 중 절벽 아래로 추락했다.

우지환(서하준 분)은 위치추적기를 통해 안경선을 뒤쫓았지만, 안경선은 이미 사라진 뒤였다. 남태형이 양만수(조유신 분)에게 안경선을 죽이라고 지시했지만, 양만수가 이를 망설이자 남태형이 직접 나섰고, 들려오는 우지환의 목소리에 주춤한 사이 안경선이 발을 헛디뎌 절벽 아래로 떨어졌던 것.

남태형은 안경선이 다시 사라진 것 같다는 함숙진(이승연 분)에게 "이제 걱정할 것 없겠다"라며 안경선에 대해 모르는 척 굴었다. 수상함을 느낀 함숙진은 무언갈 숨기는 양만수를 보며 안경선과 남태형이 관련되어있다고 확신했다. 이에 함숙진은 양만수를 해고하려 했지만, 남태형은 "이 사람 제 보험이다, 이제 제 사람으로 생각하겠다"라며 양만수의 해고를 막았다. 더불어 남태형은 양만수의 지문이 묻은 안경선의 위치추적기를 이용해 "허튼짓하면 안경선 살해 혐의로 고발하겠다"라며 양만수를 협박했다.

우지환은 안경선이 추락한 것으로 추측되는 강에서 안경선을 찾아 절규했다. 경찰에선 안경선이 이미 사망한 사람이라 수색할 수 없다며 안경선의 수색을 시작조차 하지 않아 우지환을 분노하게 했다. 이어 우지환이 달라진 눈빛으로 남태희(강별의 분)의 손을 잡고 백주홍(이영은 분) 앞에 나타나 긴장감을 높였다.

한편, MBC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은 사라진 엄마의 흔적을 쫓는 흙수저 변호사가 세상과 맞서 싸우기 위해 자신을 둘러싼 비밀 속으로 걸어 들어가는 치밀한 복수극으로 매주 월~금 오후 7시 5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