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원♥' 안정환, 도경완 스킨십에 폭풍 공감…"아내 좋아서 그런 건데"

'안싸우면 다행이야' 23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캡처 © 뉴스1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정환이 도경완의 행동에 폭풍 공감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에서는 가수 장윤정, 방송인 도경완 부부의 무인도 생활이 공개된 가운데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아내 이혜원과의 결혼 생활을 떠올렸다.

도경완은 아침에 눈을 뜨자마자 장윤정을 끌어안고 애교를 부렸다. 아침부터 알콩달콩한 부부의 모습인가 싶었지만, 장윤정이 매몰차게 내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영상을 지켜보던 안정환이 입을 열었다. "저도 저런 경우 있다"라면서 "전날 술 많이 마시고 아내(이혜원)를 안았는데 '뭐하는 거야, 냄새나게' 하더라"라고 털어놨다.

그는 이어 "좋아서 안으려고 한 건데 그런 경우 있지 않냐"라며 서운함을 내비쳤다. 이를 들은 붐은 "서로 바이오리듬이 안 맞았다"라고 했다.

장윤정은 도경완이 계속해서 스킨십을 하자 "자기야, 혼자 가서 뭐라도 잡아"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안정환, 제이쓴은 "남편 입장에서는 아침을 같이 맞이하고 싶은 것"이라며 도경완의 행동에 공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3.20하락 9.4411:23 07/01
  • 코스닥 : 739.09하락 6.3511:23 07/01
  • 원달러 : 1293.80하락 4.611:23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1:23 07/01
  • 금 : 1807.30하락 10.211:23 07/01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
  • [머니S포토] 성일종 "김진표, 민주당 의장 아닌 대한민국 의장 돼달라"
  • [머니S포토] 위너 송민호, 느낌 살린 패션 감각 딱!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