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 "'군대스리가' 오기 전 잠 설쳤다"…2002 전 경기 출전 레전드

'전설이 떴다-군대스리가' 23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전설이 떴다-군대스리가' © 뉴스1
tvN '전설이 떴다-군대스리가'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군대스리가'에 2002 한일 월드컵 레전드, 전 축구선수 송종국이 합류했다.

23일 오후 8시 40분에 처음 방송된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전설이 떴다-군대스리가'에서는 2002 한일 월드컵 20주년을 맞아 '어게인 2002 프로젝트'에 소환된 레전드들의 모습이 담겼다.

이천수, 이을용을 시작으로 이운재, 김태영, 최진철이 차례로 등장했다. 이어 이천수가 초대한 또 다른 레전드 송종국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송종국은 2002 한일 월드컵 전 경기 풀타임 출전, '히딩크의 황태자'로 불리며 2002 월드컵 마지막 골의 주인공이 됐다.

송종국이 전 경기에 출전했다는 소식에 이운재 역시 전 경기 출전을 밝히며 시선을 모았다. 그러자 송종국이 이운재에게 "뛴 게 아니고 서 있었지"라고 너스레를 떨며 웃음을 자아냈다. 송종국은 "오기 전 잠을 설쳤다, 함께 호흡한다는 게 어려울 줄 알았는데, 20주년에 맞춰 기회가 온 게 저에게는 행복이다"라며 '군대스리가' 소감을 밝혔다.

한편 tvN '전설이 떴다-군대스리가'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최강 축구 리그 군대스리가에서 펼쳐지는 월드컵 레전드 선수들과 혈기 왕성한 강철 군대의 진검 승부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54.77하락 23.2209:17 06/30
  • 코스닥 : 755.72하락 6.6309:17 06/30
  • 원달러 : 1302.40상승 3.409:17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09:17 06/30
  • 금 : 1817.50하락 3.709:17 06/30
  • [머니S포토] 당선자 워크숍 참석한 '김영록·김동연'
  • [머니S포토] 국민의힘, '경찰행정지원부서'신설 정책토론회 개최
  • [머니S포토] 선미 '열이 오른 썸머 퀸'
  • [머니S포토] 박홍근 '장애인 지원주택 현장 찾아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당선자 워크숍 참석한 '김영록·김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