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스마트 안전기업에 '40억' 투자… 안전경영 가속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엔지니어링 전략금융팀장 강규연 부사장(왼쪽)과 이정우 GSIL 대표(가운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엔지니어링
삼성엔지니어링이 스마트 안전 전문 스타트업에 투자하며 안전 경영을 가속화 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스마트 안전 전문 기업 'GSIL'(지에스아이엘)에 지분취득과 사업화 등 4억원을 투자한다고 24일 밝혔다. 계약식은 지난 23일 삼성엔지니어링 본사 서울 상일동 GEC(Global Engineering Center)에서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삼성엔지니어링 전략금융팀장 강규연 부사장과 전략사업팀장 류기평 상무, 이정우 GSIL 대표 등 양사 경영진이 참석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회사의 안전관리 역량 강화와 안전 기술 확보를 위해 지분투자를 결정했다. GSIL은 스마트 안전관리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스마트 안전 플랫폼과 스마트 안전 장비, DT(Digital Transformation) 기술 기반의 위험 예측 분야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지난해부터 안전관리 플랫폼 공동 개발을 위해 협업해 왔으며 이번 지분 투자로 전략적 협업 체계를 강화하게 됐다.

두 회사는 스마트 안전 공동사업화에도 나선다. 스마트 안전 시장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안전 법규 강화 등 사회적 안전 강화 요구에 따라 건설 등 산업 전반에 걸쳐 지속 성장이 예상되는 분야다. 양사는 IoT(Internet of Things) 기반의 스마트안전 관리 플랫폼과 스마트 안전 장비 등을 구독형으로 확장, 주요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화에 나설 계획이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투자로 양사의 안전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한 사업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게 됐다"며 "삼성엔지니어링의 글로벌 안전 관리 역량을 한층 더 끌어올려 안전경영을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