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중기부 기술창업지원 운영사에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웅제약은 중소기업벤처부가 주관하는 기술창업 투자 프로그램 팁스 운영사에 신규 선정됐다./사진=대웅제약
대웅제약이 유망 창업기업 발굴에 팔을 걷어 붙였다.

대웅제약은 중소기업벤처부(중기부)가 주관하는 기술창업 투자프로그램 팁스(민간투자 주도형 기술창업지원) 운영사에 신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팁스는 운영사의 민간(엔젤) 투자?보육 역량을 활용해 유망 창업기업을 발굴 및 투자한 후 정부의 기술개발?창업 사업화?해외 마케팅 자금 등을 매칭 방식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운영사가 창업 기업을 선별해 중기부에 추천하면 별도 평가를 거쳐 기술개발(R&D), 창업 사업화 자금 등을 지원한다.

대웅제약은 2020년 중기부에 제약바이오 분야 전문 엑셀러레이터로 등록하고 자사의 창업기업 투자 공모 프로그램인 이노베어 창업스쿨을 통해 예비 창업기업 2곳, 초기 투자기업 2곳을 성공적으로 각각 발굴하고 투자한 경험이 있다.

대웅제약은 유망 기술을 보유한 바이오 분야 창업기업의 창업 준비 및 초기 기업 육성을 돕는 컴퍼니 빌딩을 추진하고 대웅제약과 창업기업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지난 3월 팁스 신규 운영사 모집에 지원했고 이달 정식 선정됐다. 바이오 및 헬스케어 특화형 운영사로 선정된 곳은 대웅제약이 유일하다.

대웅제약은 합성신약, 세포 유전자 및 항체 치료제를 선두로 바이오 융합 R&D 분야에서 잠재력을 가진 창업기업을 모집 및 선발해 엔젤 투자, 보육, 멘토링, 바이오 특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등을 지원하게 된다.

전승호 대웅제약 대표는 "대웅제약은 30년 이상의 연구와 임상 개발 역량, 글로벌 블록버스터 발매와 기술 수출 경험, 글로벌 사업과 생산 인프라, 초기 투자와 액셀러레이터 경험을 바탕으로 창업기업과 동반 성장할 수 있는 최적의 맞춤형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웅제약은 팁스 운영사 선정에 앞서 유망 창업기업과 오픈 콜라보레이션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다. 세포 유전자 치료제 분야에서 알로플렉스와 항암 면역세포치료제를 개발하고 있고 핀테라퓨틱스와 타겟 단백질 분해(TPD) 플랫폼 신약을 공동 개발하고 있다. 혁신 신약 및 DDS 분야에서는 넥스아이와 면역항암제 공동 개발을, 뉴론과는 뇌질환 치료제(파킨슨병) 개발을 위한 장기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김윤섭
김윤섭 angks67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윤섭 기자입니다. 열심히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