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로봇드론공학과 신설

2023학년도 첫 신입생 28명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유일의 'AI특성화대학' 호남대학교가 4차산업혁명시대 핵심 산업으로 부상한 로봇과 드론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국내 대학 최초로 '로봇드론공학과'를 신설, 2023학년도부터 신입생 모집에 나선다.

제조업, 농축어업, 의료, 군사, 외식산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이미 상용화되고 있는 미래형 모빌리티인 로봇과 드론은 해를 거듭할수록 산업 성장에 따른 관련 신기술 개발로 오는 2030년 300조 원대 시장 규모로 확산할 전망이다.

호남대는 로봇드론공학과 신설 절차를 매듭짓고, 2023학년도에 신입생 28명을 모집한다고 24일 밝혔다.

신설된 로봇드론공학과는 차별화된 현장 중심의 실무교육을 통해 로봇은 물론 개인항공기(PAV, Personal Air Vehicle), 도심형 항공모빌리티(UAM, Urban Air Mobility), 자율비행 등 미래 첨단 로봇&드론분야의 발전을 선도하는 전문 인력을 양성하게 된다.

로봇과 드론을 이해하는 기초부터 로봇과 드론을 제작할 수 있도록 회로와 코딩, 인공지능 등을 종합적으로 학습한다. 또 향후 학생들이 로봇 전문 기사자격증과 드론 자격 1~4종까지 취득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운용할 계획이다.

로봇드론공학과는 정부 지원 사업인 LINC3.0 사업, AI융합인재 양성사업, 지역혁신플랫폼 사업 예산을 지원 받아 신입생에게 지역혁신인재 장학금도 지급할 계획이다. 학생들이 부담 없이 드론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드론 비행 실습장과 교육비를 지원한다.

특히 군 입대 고민을 안고 있는 남학생의 경우 로봇 및 드론 전문 지식이 있거나 로봇기사 자격증, 드론 자격증 취득한 학생은 전투로봇 및 드론 운용병으로 근무할 수 있어 졸업 후 관련분야 취업 시 가산점으로 활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광택 로봇드론공학과 학과장은 "현재 로봇 산업은 청소 로봇이나 산업용 로봇이 가장 큰 활용 분야이지만 AI기술과 접목된 지능형 서비스 로봇이 발전하면서 의료, 가사, 간호, 국방 등 다방면에 활용이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박상철 총장은 "급변하는 신기술의 발전과 함께 대학은 학문 배움의 장을 넘어 미래사회에서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해 AI교육을 보다 도전적으로 추진하고 구현할 수 있는 미래기술의 플랫폼을 제공해야 한다"며 "AI특성화 부문 2년 연속 '국가서비스 대상'을 수상한 호남대는 앞으로도 미래의 신성장 동력산업을 이끌어갈 실사구시형 AI융합인재를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