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왕' 손흥민, 파워랭킹 결국 1위… 살라·데 브라이너 제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현지시각) 공개된 파워랭킹 순위에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1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지난 23일(한국시각) 노리치전에서 골을 넣고 기뻐하는 손흥민. /사진=로이터
올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을 차지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파워랭킹'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스카이스포츠는 24일(한국시각) 2021-22시즌 최종 파워랭킹을 발표했다. 이번 시즌을 통틀어 최고 선수를 뽑는 파워랭킹 부문에서 손흥민은 경쟁자들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손흥민이 8만1031점을 획득했다. 이어 모하메드 살라(리버풀·7만4336점), 맨체스터 시티 케빈 데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7만1973점) 순이었다.

파워랭킹에 따라 '플레이어 오브 더 시즌'(시즌 최고 선수)은 손흥민이 선정됐다.

스카이스포츠는 "살라가 대부분의 시즌을 (파워랭킹) 1위로 보냈지만 손흥민이 막판 급상승하면서 상위권을 차지했다. 데 브라이너까지 3파전 양상이 됐다"고 전했다. 이어 "손흥민은 마지막날 강등된 노리치 시티를 상대로 2골을 넣으며 경쟁자들을 제치고 파워랭킹 챔피언이 됐다. 그는 이번 시즌 리그 최다인 23골을 기록하며 숨막히는 활약을 펼쳤다"고 극찬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