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인앱결제 후폭풍 가시화… 카톡 이모티콘 구독 가격 오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카카오가 구글 인앱결제 정책을 수용해 카카오톡의 안드로이드 애플리케이션(앱) 내 구독 서비스 결제 가격을 올린다. /사진제공=카카오
카카오가 구글의 인앱결제 정책을 밀어붙이자 결국 요금 인상의 길을 택했다. 카카오톡에서 제공하는 이모티콘 플러스 가격이 다음달 1일부터 오른다.

카카오는 최근 이모티콘 플러스 가격이 구글 인앱 결제 수수료 정책으로 조정됐다고 알렸다. 이모티콘 플러스는 월 4900원에서 5700원으로 가격이 올랐다. 이모티콘 플러스는 매월 일정 금액을 내고 이모티콘을 무제한으로 쓸 수 있는 구독서비스다. 또 다른 구독 서비스인 톡서랍 플러스도 월 1900원에서 2200원으로 인상됐다. 톡서랍 플러스는 대화, 사진, 파일 등 채팅창에서 이뤄지는 모든 내역을 보관해주는 서비스다.

카카오는 가격 인상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내 이용 시에만 적용한다고 밝혔다. PC·모바일 웹에서 결제할 땐 기존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카카오는 웹 결제 시 기존보다 할인된 가격에 해당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모티콘 플러스는 월 39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번 가격 인상은 카카오가 구글의 인앱결제 정책에 따른 여파다. 구글이 해당 정책을 강행하면서 앱마켓 결제 수수료가 올랐기 때문이다.

앞서 카카오웹툰과 카카오페이지도 다음달 1일부터 웹툰을 볼 때 필요한 캐시 가격을 인상한다고 공지했다. 이 역시 인앱결제 정책으로 앱마켓 결제 수수료가 인상된 탓이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안드로이드 앱 내에서 구매 최소 단위인 1000캐시는 기존 1000원에서 1200원으로 인상된다고 전했다.

캐시는 카카오웹툰과 카카오페이지에서 콘텐츠를 대여·소장할 때 사용하는 결제 수단이다. 가령 웹툰 하나를 볼 때 1000캐시를 결제하는 식이다. 이때 가격은 웹툰마다 다르다. 카카오는 이번 인상을 두고 구글 수수료가 인상된 데 따른 불가피한 선택이라고 밝혔다.

한편 구글은 다음달 1일부터 구글 인앱결제 정책을 따르지 않는 앱을 구글플레이에서 모두 삭제하겠다고 공지한 상태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5:32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5:32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5:32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5:32 07/06
  • 금 : 1763.90하락 37.615:32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