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페이퍼코리아, 펄프 가격 역대 최고치 기록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종이 원료로 쓰이는 펄프 가격이 역대 최고치 기록을 갈아 치운 가운데 페이퍼코리아의 주가가 강세다.

25일 오전 9시10분 현재 패이퍼코리아는 전거래일대비 315원(15.79%) 오른 2310원에 거래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공개한 원자재 가격 정보에 따르면 5월 말 미국 남부산혼합활엽수펄프(SBHK)의 가격은 톤당 940달러로 집계됐다. 톤당 최고치를 찍었던 지난해 6월(925달러) 수치를 뛰어넘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675달러였던 올 1월 펄프 가격과 비교하면 39.2%나 뛰었다.

지난해 6월 최고치를 찍은 국제 펄프 가격이 이후 하락세를 보이다 1월부터 다섯 달째 급등했다. 특히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이 장기화 되면서 260달러 이상 폭등했다. 코로나 유행 초기였던 2020년 연평균 가격과 비교하면 올 5월 펄프 가격은 50% 이상 뛰어오른 상황이다.

한편 페이퍼코리아는 코스피 상장사로 포장용지 부문 1위 사업자다. 1944년 설립된 회사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제지 회사로 꼽힌다. 전북 군산과 충북 청주에 거점을 두고 있으며 포장·신문용지를 만든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13.40하락 0.8218:03 07/01
  • 금 : 1807.30하락 10.2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