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후보 "광주 동구 발전 세 축은 문화·의료·뷰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기정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장 후보가 24일 동구 푸른길 산수문화마당에서 '찾아가는 정책소풍'을 열고 시민 현장 질문에 답하고 있다./사진=강기정 후보 선거 캠프
강기정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장 후보는 24일 "문화·의료·뷰티 산업 세 축으로 사람이 머무는 도시 동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강 후보는 임택 동구청장 후보, 시·구의원 후보와 함께 이날 동구 푸른길 산수문화마당에서 '찾아가는 정책소풍'을 열고 "동구는 아시아문화전당, 대형병원, 인근 화순의 바이오생산단지를 활용해 문화·의료·뷰티 산업의 중심도시로 발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소태천, 내지천 등 동구를 관통하고 있는 광주천의 생태계 다양성 회복과 가족친화적인 공간 조성을 통한 친근한 동구를 만들겠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강 후보는 특히 "금남로, 충장로, 푸른길 동구 골목 곳곳이 살아야 사람이 모이는 동구를 만들 수 있다"며 "동구만의 특색 있는 관광 인프라 형성과 골목상권진흥기관 등을 통한 소상공인 지원·혁신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찾아가는 정책소풍'에선 시민들의 현장 참여도 활발히 진행됐다. 세 아이를 둔 엄마라고 밝힌 한 시민은 "오늘 시장 후보와 함께하는 정책마당이 있다고 해서 일부러 찾아왔다"며 "아이들을 키우다보니 가장 걱정되는 것은 등하굣길 안전문제다. 안전대책을 세우고 사고 걱정 없는 광주를 만들어 달라"고 했다.

이밖에도 △주택가 인근 공원 조성 △야간관광 등 관광인프라 형성 △주차난 해결을 위한 구체적 방안 △장애인 사회 참여 기회 확대 등 다양한 시민들의 의견이 제안됐다.

강 후보는 "시민과 함께하는 정책소풍을 진행하다보면 시민들이 삶에서 가장 필요로 하는 부분이 뭔지 알게 된다. 경청과 소통에 근거한 추진력만이 당당하게 빠르게 새로운 광주시대를 열 수 있다"며 "시민의 일상을 안전하게 책임지고 활력 넘치는 광주를 만들기 위해 시민, 시·구청, 시·구의원 등 전 구성원들과 함께 지금처럼 이야기하고 머리 맞대는 자리를 많이 만들겠다"고 말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64하락 45.3518:03 06/30
  • 코스닥 : 745.44하락 16.9118:03 06/30
  • 원달러 : 1298.40하락 0.618:03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8:03 06/30
  • 금 : 1817.50하락 3.718:03 06/30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 [머니S포토] 조주완 "LG전자, 고객 경험 중심으로 패러다임 선도"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취임 이후 보험업 상견례
  • [머니S포토] 박형준 부산시장과 인사하는 서병수 특별위원장
  • [머니S포토] 박홍근 "의장선출 전까지 협상의 문 열려 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