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현 "586 사명 끝났다…아름다운 퇴장 준비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5일 '586 용퇴'에 목소리를 높였다. 사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하는 박 위원장. /사진=뉴스1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당내 586(50대·80년대 학번) 의원들을 상대로 용퇴를 촉구했다. 쇄신안 중 하나로 거론되는 '586 용퇴'를 전면에 내세운 것이다.

박 위원장은 25일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위원회 합동회의에서 "국민 신뢰 회복을 위해서라도 586 정치인 용퇴를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대선 때 용퇴 선언이 있었지만 은퇴를 밝힌 분은 김영춘, 김부겸, 최재성 정도"라며 "선거에서 졌다고 약속이 달라질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586의 사명은 민주주의를 회복하고 이 땅에 정착시키는 것이었고 이제 그 역할을 거의 완수했다"며 "아름다운 퇴장을 준비해야 한다. 같은 지역구 4선 이상 출마도 약속대로 금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박 위원장은 "다른 견해를 인정하지 않는 잘못된 팬덤 정치 때문에 불과 5년 만에 정권을 넘겼고 잘못된 내로남불을 강성 팬덤이 감쌌기 때문에 국민 심판을 받았다"며 "잘못된 팬덤 정치는 이제 끊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아무 말도 못 하는 정치는 죽은 정치"라며 "어떤 어려움 있더라도 극렬 지지층 문자폭탄에 굴복해서는 안 된다"고 전했다.

그는 "비대위 비상징계 권한을 발동해서라도 최강욱 의원의 징계 절차를 마무리하겠다. 온정주의와 결별해야만 쇄신할 수 있다"고 단언했다. 아울러 박 위원장은 "지방선거 열세를 만회하기 위해서는 처절한 반성 말고는 없다"며 "서울과 경기 선대위원장 공동으로 대국민 사과문을 채택하고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63.45하락 14.5409:34 06/30
  • 코스닥 : 759.05하락 3.309:34 06/30
  • 원달러 : 1301.30상승 2.309:34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09:34 06/30
  • 금 : 1817.50하락 3.709:34 06/30
  • [머니S포토] 성일종 정책위의장, 현안점검회의 모두발언
  • [머니S포토] 당선자 워크숍 참석한 '김영록·김동연'
  • [머니S포토] 국민의힘, '경찰행정지원부서'신설 정책토론회 개최
  • [머니S포토] 선미 '열이 오른 썸머 퀸'
  • [머니S포토] 성일종 정책위의장, 현안점검회의 모두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