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완씨 집에 가세요"… 장윤정, 도장 깨다 말고 무슨 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장윤정이 배우자 도경완의 귀가를 요청했다. /사진=LG헬로비전 제공
가수 장윤정이 배우자 도경완의 귀가를 요청했다.

26일 첫 방송되는 LG헬로비전·TRA Media·스포츠서울 엔터TV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이하 '도장깨기')에서는 장윤정, 도경완이 '전남 목포'를 찾아 숨은 노래 고수를 만난다.

두 사람은 촬영장에 도착한 후부터 "저희가 돌아왔다!"며 '도장깨기'의 귀환을 알리는 등 끓어오르는 흥을 주체하지 못한다. 이어 녹화 내내 부부의 티키타카를 방출해 주위의 웃음을 자아낸다.

이 가운데 장윤정이 도경완의 귀가를 제안한 것으로 전해져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장윤정은 지원자를 위한 원 포인트 레슨을 진행하며 꺾기와 바이브레이션의 중요성을 언급한다. 이에 도경완은 노래 열정을 폭발시키며 꺾기 시범을 보였고 이를 본 장윤정은 "도경완 씨는 없어도 될 거 같은데 어떡하죠?"라며 손사래를 쳤다는 후문이다.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는 오는 26일 오후 저녁 7시 30분 첫 방송된다.


 

전은지
전은지 imz05@mt.co.kr

안녕하세요 전은지 기자입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533.52상승 5.5818:03 08/16
  • 코스닥 : 834.74상승 3.1118:03 08/16
  • 원달러 : 1308.10상승 5.718:03 08/16
  • 두바이유 : 94.60하락 3.6418:03 08/16
  • 금 : 1789.70하락 8.418:03 08/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 [머니S포토] 빌게이츠 "감염병 국제 공조에 한국의 큰 역할 기대"
  • [머니S포토] 논의하는 우상호·박홍근·진성준
  • [머니S포토] 권성동 "시민단체, 민주당 정치예비군 전락…철저한 검증 필요"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윤석열 정권 100일 평가 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