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이 미국인?"…中네티즌, '가슴에 손' 조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 후 만찬장에서 미국 국가 연주 당시 성조기를 향해 가슴에 손을 올려 경례하는 모습이 중국에서 조롱의 대상이 됐다. 사진은 윤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21일 한미정상 환영만찬에서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는 모습. /사진=뉴스1
중국 네티즌들이 한미정상회담 환영 만찬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미국 국가 연주 당시 가슴에 손을 얹은 것을 조롱했다.

25일(이하 현지시각) 중국 매체 관찰자망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한 장의 사진에 한국인들 피가 거꾸로 솟았다"며 이같이 전했다. 관찰자망은 이어 한국 대통령실이 '상대국에 대한 존중의 표시일 뿐'이라고 진화에 나섰으나 오히려 국민들은 더 화가 났다고 부연했다.

윤 대통령과 달리 바이든 대통령의 왼편에 있던 박병석 국회의장은 가슴에 손을 얹는 행동을 하지 않았다고도 전했다. 이밖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례를 했다가 이내 다시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날 중국 포털 바이두에서는 관련 소식이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올랐다.
중국 네티즌들이 한미정상회담 환영 만찬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미국 국가 연주 당시 가슴에 손을 얹을 것을 조롱한 가운데 해당 검색어가 중국 포털 바이두 검색어 상위에 올랐다. /사진=바이두 캡처
이날 바이든 대통령과 미국인들은 애국가가 나올 때 경례를 하지 않았다.

이에 중국 네티즌들은 조롱성 댓글을 쏟아냈다. 네티즌들은 '이제야 비로소 진심을 드러냈구나' '한국 대통령이 미국인이었구나' '큰 나라에 효도 제대로 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6.60상승 52.2818:03 06/24
  • 코스닥 : 750.30상승 35.9218:03 06/24
  • 원달러 : 1298.20하락 3.618:03 06/24
  • 두바이유 : 106.51상승 0.0318:03 06/24
  • 금 : 1827.00상승 0.718:03 06/24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 [머니S포토] 별 중의 별 한자리에, 박보검·뷔·리사 '파리' 출국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참전 용사 수당 2배 인상"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만난 서해 피격 공무원 유가족 이래진 씨
  • [머니S포토] 트와이스 나연 "나연스러움으로 선뵐 것"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