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이강 광주 서구청장 후보 "'노후신도시 재생·특별법' 상무지구 포함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이강 민주당 후보.
김이강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 서구청장 후보가 25일 "노후신도시 재생·개선 특별법에 상무지구가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다.

송갑석 국회의원이 지난 20일 박찬대·하태경의원과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노후신도시 재생 및 개선을 위한 특별법안'의 신속한 논의와 처리를 촉구한데 이어 지역 정치인으로는 두 번째로 이 안건에 대해 주장했다.

이에 김 후보는 "서구는 광주 경제의 핵심이며 그 중심인 상무지구가 1기 신도시와 같은 시기에 조성된 지방 거점도시"라며 "이번 노후신도시 특별법에 당연히 포함시켜 재생 및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도심융합특구의 기초가되는 상무지구를 대한민국 최대 상업지구로 만들고 MICE 산업의 발전에 발판으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이강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경선 과정에서 진행된 TV토론에서 MICE산업 발전방안으로 상무지구를 중심으로한 도심융합특구에 대해 의견을 발표한 바 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490.80상승 17.6918:01 08/05
  • 코스닥 : 831.64상승 6.4818:01 08/05
  • 원달러 : 1298.30하락 11.818:01 08/05
  • 두바이유 : 93.75하락 1.9818:01 08/05
  • 금 : 1791.20하락 15.718:01 08/05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 [머니S포토]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2022'
  • [머니S포토] 페라리 296 GTS, 손끝으로 전달되는 묵직함
  • [머니S포토] 소녀시대 '하트 발사~'
  • [머니S포토] 새로운 '광화문 광장' 이전보다 넓어졌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